컨텐츠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평범한 날들

Ordinary Days

2010 한국 15세 관람가

드라마 상영시간 : 106분

개봉일 : 2011-09-29 누적관객 : 1,290명

감독 : 이난

출연 : 송새벽(한철) 한예리(효리) more

  • 씨네216.00
  • 네티즌5.75
올 가을, 당신 마음을 위로할 가장 특별한 여행!

BETWEEN 무능한 보험설계사 한철(송새벽)은 실적 없는 밥벌이와 지리멸렬한 일상을 탈출하기 위해 수시로 자살을 시도하지만 그 역시 무능해 매번 실패하고 만다. 죽는 것도 피곤해서 못할 지경에 이르던 어느 날, 오래 전 알고 지내던 여자에게서 한 통의 전화를 받는다. ‘그날 이다’

AMONG 5년간 사귄 남자친구와 이제 막 헤어진 효리(한예리)는 실연의 아픔이 채 가시기도 전에 교통사고로 다리 부상을 입는다. 고향으로 내려가 요양하며 괜찮은 척 하던 그녀. 거의 회복되어 상경해 일상으로 돌아오지만 잠이 오지 않던 밤, 자신이 사실은 괜찮지 않다, 라는 걸 깨닫는다.

DISTANCE 수혁(이주승)은 오랜 기간 병상에 계셨던 할아버지가 돌아가시자 일을 정리하고 여행을 떠나기로 결심한다. 예약한 비행기 티켓을 손에 쥔 날, 수혁은 한 남자의 뒤를 쫓아 그의 집 앞에 선다. 벨을 누르고 문이 열리기를 기다린다. 그 남자는 할아버지 죽음에 책임이 있다.
more

별점주기

0
리뷰 남기기

포토 (23)


동영상 (2)

전문가 별점 (1명참여)

  • 6
    유지나치유되지 못한 상실이 분노로 폭발하는 비등점을 담다
제작 노트
오래 전 실험적인 단편영화의 감독으로, 한때는 사진작가로 이름을 날렸던 이난 감독은 평범한 일상을 담아내는 첫 장편을 선보인다. 30대, 20대, 10대의 에피소드를 통해 평범한 시간 속에 담긴 아픈 순간들을 풀어 놓는다. 그들의 평범함은 일순간 폭력적으로 변모할 수밖에 없는 삶의 광풍이 내재해 있다.
more

배우와 스탭

감독

출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