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정준영 카톡 논란, 몰카 촬영·공유 의혹.."난 쓰레기다"
최정화 choi@cine21.com | 2019-03-12

(사진=SBS)
(사진=SBS)



정준영이 음란 동영상을 공유한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확인되지 않은 일부 연예인들의 초성이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확산하고 있어 2차 피해가 우려된다. 음란 동영상 공유 의혹과 관련 있는 대화가 오갔던 것으로 추정되는 카톡방에 다른 연예인들이 있었기 때문.

11일, SBS에 따르면 정준영이 승리와 부적절한 성적 사생활을 공유했다고 보도했다.

SBS는 정준영이 승리의 카카오톡(이하 카톡) 그룹채팅방에서 자신의 성적 사생활 동영상을 공유함은 물론 부적절한 메시지를 주고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3초 분량 성관계 동영상을 공유하며 "XX랑 잤다"고 말했다. 이에 그룹채팅방 속 의문의 인물들은 "동영상을 보여달라"라고 호응을 보내기도 했다.

이에 그는 상가에서 부적절한 성관계를 맺은 사실을 고백하면서 "난 쓰레기다"라고 말했다.

한편 정준영의 소속사 측은 "촬영 차 미국에 체류하고 있다. 그가 귀국하는대로 입장을 밝히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