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해피투게더3’ 유이 “정해인과 반말하는 사이” 친분 고백..
정현서 jung@cine21.com | 2018-09-12

사진=KBS
사진=KBS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유이가 정해인과의 남다른 친분을 고백한다.

13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에 KBS2 새 주말극 ‘하나뿐인 내편’ 팀인 유이-이장우-나혜미-윤진이가 출연해 끈끈한 팀워크와 신선한 예능감을 뽐내며 시청자들에게 유쾌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유이는 정해인과의 친분을 고백해 귀를 쫑긋하게 했다. 유이는 “드라마 ‘불야성’에 정해인과 함께 출연했다. 정해인은 날 짝사랑하는 역할이었다”며 “동갑이라 처음부터 '밥 먹었냐?‘며 반말 하는 사이가 됐다”고 남다른 인연을 전해 모든 이들의 부러움을 샀다.

이어 “정해인이 선배들의 사랑을 독차지 했었다”며 그의 바른 면모를 모두 공개해 주변의 탄성을 자아냈다는 후문이어서, 유이와 정해인의 특별한 친분에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그런가 하면 유이는 “촬영장에서 ‘낯가리는 배우’를 전담 마크하고 있다”고 밝혀 호기심을 자극했다. 낯을 아무리 많이 가리는 배우도, 뛰어난 친화력을 가진 유이 앞에서는 ‘낯가림’이 싹 사라졌던 것. 특히 유이는 낯가림으로 유명한 배우 이요원의 해외 가족 여행에도 홀로 따라갔다고 전해 MC들을 화들짝 놀라게 만들었다.

이에 유재석은 “정말 대단하다. 나는 상상만 해도 어색하다”며 유이의 낯가림 타파 능력에 혀를 내둘렀다고.

뿐만 아니라 이날 유이는 “과거 박명수와 토크 프로그램 진행을 했다”며 그에게 쌓여 있던 서운함을 토로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더해 유이는 본격적으로 박명수 저격에 나서기도 했다는 전언이어서, ‘박명수 저격수’로 변신한 유이의 활약에도 기대감이 높아진다.

‘해피투게더3’는 오는 13일(목)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