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도어락' 공효진 "홈쇼핑 출연? 초대 손님 같은 분위기가 됐다"
최정화 choi@cine21.com | 2018-12-06

(사진=메가박스)
(사진=메가박스)



공효진이 '도어락' 홍보를 위해 홈쇼핑에 출연한 뒷이야기를 전했다.

영화 '도어락' 경민 역으로 스릴러퀸을 예고한 배우 공효진은 개봉을 앞두고 게릴라 상영회 직접 개최 등 역대급 홍보 요정의 행보를 이어간다. '도어락'은 열려 있는 도어락, 낯선 사람의 침입 흔적, 혼자 사는 경민(공효진)의 원룸에 살인사건이 일어나면서 시작되는 스릴러.

6일 방송된 KBS 라디오 쿨FM '설레는 밤, 김예원입니다'에 출연한 공효진은 '도어락' 티켓 판매를 위해 홈쇼핑에까지 출연한 것에 대해 언급했다.

공효진은 "반응은 제가 예상한 대로 였다. '내가 보고 있는 게 실화니?' 하는 느낌이었다"며 "최대한 제 모습이 아닌 쇼호스트처럼 판촉에 열을 올리려고 했는데 초대 손님 같은 분위기가 됐다"고 말했다.

이어 공효진은 "'홈쇼핑에 나가서 티켓을 팔면 어떨까' 물어보면 다들 반응이 '진짜?' 하다가도 '재밌을 것 같다' 하더라"고 주변인들의 반응을 전하기도 했다.

또 공효진은 '질투의 화신'에서도 홈쇼핑 장면을 찍은 적이 있다고 말했다. 공효진은 '질투의 화신'에서 계약직 아나운서 역을 맡았었다.

공효진과 김예원은 12월 5일 개봉한 영화 '도어락'에 함께 출연하며 호흡을 맞췄다. 두 사람은 전작 드라마 '질투의 화신'에도 나란히 출연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