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비디오스타’ 에반 “100대 재벌설 사실 아냐…평범한 가정서 달았다”
임시우 lim@cine21.com | 2018-09-12

사진='비디오스타' 캡처
사진='비디오스타' 캡처


그룹 클릭비 출신 가수 에반이 재벌설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11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는 ‘세기말 아이돌 특집! 방가방가 캡숑짱 오빠들’ 특집으로 태사자 박준석, 최창민으로 활동했던 최제우, Y2K 고재근, 클릭비 에반이 출연했다.

이날 에반은 “아버지가 세계 100대 재벌설이라고 하던데 사실이냐”는 MC들의 질문에 “이미 인터뷰를 통해 해명한 적이 있다. 정말 평범한 가정에서 자랐다”라며 세계 100대 재벌설에 대해 적극 해명했다.

에반은 “아버지가 아직도 미국에 있는 건 사실이지만 평범한 회사원이다. 과장된 것”이라며 “세계 100대 정도면 경제지에 다 나온다. 저와 같은 성을 가진 사람은 없다”고 전했다.

이어 “(100대 기업에)근무하고 있지도 않다. 클릭비가 잘될 때 유학을 갔다. 그런 상황이 오해를 가지게 한 것 같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