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HOME > News & Report > News > 국내뉴스
[포스터 코멘트] <온더로드, 투>
정한석 2005-12-26

길 위에서 성장한다

낙서와 그림들로 채워져 있는 벽면, 거기에 당당하게 혹은 무심하게 기대 서 있는 네 남자. 2006년 1월5일 개봉하는 영화 <온더로드, 투>(제작 스폰지, 감독 김태용)의 주인공인 윤도현 밴드의 멤버들이다. 레드 제플린의 연습실이 있었던 런던 전통의 음악 거리 덴마크 스트리트에서 촬영한 포스터다. 상점에 들어가 기타를 구입하던 사이사이 찍은 것이라고 한다. 멤버 소개를 하자면, 왼쪽부터 드러머 김진원, 기타리스트 허준, 보컬 윤도현, 베이시스트 박태희다. 길에서 길로 옮겨다니는 중이었으니 특별한 컨셉은 없었고, 있다면 자유로운 게 컨셉이다. 복장은 알아서들 편하게 입었으며, 전문가 수준의 사진 실력을 갖춘 윤도현 밴드의 매니저가 촬영했다고 한다. <온더로드, 투>는 올해 3월부터 4월까지 있었던 윤도현 밴드의 유럽 투어를 쫓아 담은 음악 다큐멘터리다.

관련영화

관련인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