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HOME > News & Report > News > 해외뉴스
마블, 중국인 슈퍼히어로 ‘샹치’ 영화 제작한다

마블 코믹스 속 샹치.

이소룡의 재림을 마블 영화에서 볼 수 있을 듯하다. 그 주인공은 마블 코믹스 속 중국인 히어로 ‘샹치’(Shang-Chi)다. 12월3일(현지시간), 미국 매체 <데드라인>은 “마블 스튜디오가 동양인 슈퍼히어로 프랜차이즈 영화의 필두로, 샹치가 등장하는 영화를 준비 중이다”라고 보도했다. 다양성을 추구하는 마블은 2018년 흑인 배우, 제작진들이 대거 참여한 <블랙 팬서>로 큰 흥행을 거둔 바 있다. 마블의 동양인 슈퍼히어로 프랜차이즈 프로젝트의 시작은 샹치다.

샹치는 1973년 발간된 마블 코믹스에 처음 등장한 캐릭터다. 차이나타운을 주 무대로 삼으며 악행을 일삼는 아버지 ‘푸 만추’와 대립하는 인물. 중국 무술의 달인으로 기(氣)를 사용한다. 넷플릭스 드라마에 등장한 아이언 피스트와 친구 사이이며 아이언맨의 권유로 어벤져스 멤버가 되기도 한다.

샹치 영화의 각본가로 발탁된 데이브 캘러햄.

<데드라인>은 “마블은 샹치 영화의 제작진을 아시아계 중심으로 꾸릴 계획”이라고 전했다. 그 시작은 2020년 북미 개봉 예정인 <원더우먼 1984>의 각본을 쓴 데이브 캘러햄. 중국계 미국인인 그는 <익스펜더블>, <고질라>(2014)의 각본가이기도 하다. 감독 역시 아시아계 감독으로 물색 중이다.

어떤 배우가 샹치를 연기할 지도 화두에 오르고 있다. 현재 팬들 사이에서 거론되고 있는 후보로는 존 조, 스티븐 연, 견자단, 루디 린, 루이스 탠 등이 있다.

관련영화

관련인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