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티에리 아보가스트 (Thierry Arbogast)

참여작품 평점평균

씨네215.2

/

네티즌6.6

기본정보

  • 직업촬영
  • 성별

소개

<라이언 일병 구하기><쉰들러 리스트><아미스타드>의 스티븐 스필버그에게 야누스 카민스키가 있다면, 뤽 베송에겐 티에리 아보가스트가 있다!

<니키타>에서부터 시작, <레옹><제5원소><잔다르크>까지 영화음악가 에릭 세라와 함께 뤽 베송의 모든 작품에서 평생 파트너쉽을 이룬 티에리 아보가스트는 <제5원소>와 &lt;She\\\'s so lovely&gt;로 칸느 영화제 촬영상을 수상하였으며 <지붕 위의 기병>으로 세자르 영화제에서 촬영상을 수상한 명촬영감독.

뤽 베송의 <제5원소>에서는 현란한 SF액션을, 펑크풍의 <니키타>에서는 음울하고도 애잔한 액션을, <레옹>에서는 귀를 찢는 총격씬과 함께 연민 어린 우수를 담아냈던 그는 질 미무니의 <라빠르망>에서는 모노톤의 우울하고 병적인 영상을, 에밀 쿠스트리챠의 <검은 고양이 흰 고양이>에서는 떠들썩한 집시들의 유쾌함을 사실감있게 잡아내기도 했다.

뤽 베송과 다시 만난 <키스 오브 드래곤>에서는 초호화 호텔에서부터 음울한 파리의 뒷골목, 앞이 막힌 세탁실, 세느강의 유람선, 에펠탑과 콩코드 광장, 그리고 몽마르뜨 언덕까지 극사실적 카메라 앵글의 핸드헬드로 액션에 호흡을 불어 넣었다.

FILMOGRAPHY
<잔다르크><제5원소><레옹><니키타><크림슨 리버><검은 고양이 흰 고양이><라빠르망><p align=right><a href=mailto:cinews@news.hani.co.kr><img src=/images/cinews.gif border=0></a></p>

관련동영상 (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