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모비딕

Moby Dick

2010 한국 15세 관람가

스릴러, 드라마 상영시간 : 112분

개봉일 : 2011-06-09 누적관객 : 428,139명

감독 : 박인제

출연 : 황정민(이방우) 진구(윤혁) more

  • 씨네216.00
  • 네티즌6.93

당신이 믿는 모든 것은 조작되었다

당신이 보고 있는 이 모든 것은 진실입니까?

1994년 11월 20일 서울 근교 발암교에서 일어난 의문의 폭발 사건. 사건을 추적하던 열혈 사회부 기자 이방우(황정민) 앞에 어느 날 오랫동안 연락이 끊겼던 고향 후배 윤혁(진구)이 나타난다. 그는 이방우에게 일련의 자료들을 건네며 발암교 사건이 보여지는 것과 달리, 조작된 사건임을 암시한다. 발암교 사건의 진실을 파헤치기 위해 이방우는 동료기자 성효관(김민희), 손진기(김상호)와 특별 취재팀을 꾸리지만, 취재를 방해하는 의문의 일당들로 인해 그들은 위험에 처하게 된다. 음모의 배후에 있는 정부 위의 정부, 검은 그림자 조직이 드러날수록 열혈 기자들의 진실을 향한 사투는 점점 미궁 속으로 빠져드는데…

대한민국을 조작하는 검은 그림자, 목숨을 걸고 도망친 내부고발자, 그리고 진실을 파헤치는 열혈기자.

이들의 숨막히는 진실공방전이 시작된다!

more

별점주기

0
리뷰 남기기

포토 (28)


전문가 별점 (7명참여)

  • 7
    정한석고래 얼굴을 못 봤어! 그게 재밌어!
  • 6
    김용언현재의 한국사회 자체가 잘 빠진 정치스릴러다
  • 5
    박평식고래처럼 숨쉬고 싶은 메기
  • 6
    주성철불법사찰, 납치, 북풍의 부당거래
  • 6
    김성훈MB 정부에 어울리는 음모론 영화
  • 6
    이동진돋보이는 것은 장르적 패기
  • 6
    유지나권력형 비리 소재가 넘치는 이곳에서 정치스릴러 물꼬를 터나간다
제작 노트
2011년 가장 신선한 화제작 <모비딕>, 6월 9일 개봉 확정
대한민국 최초 음모론을 본격 다룬 영화로 충무로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모비딕>이 오는 6월 9일로 개봉을 확정했다. <모비딕>은 의문의 교각 폭발사고를 둘러싸고 사건의 실체를 파헤치려는 사회부 기자와 내부 고발자, 그리고 사건을 조작하려는 그림자 조직의 거대한 진실게임을 담은 영화. 황정민, 진구, 김상호, 김민희 등 전 세대를 아우르는 배우들의 풍성한 캐스팅과 ‘음모론’이라는 소재를 바탕으로 제작된 <모비딕>은 2011년 가장 색다른 화제작으로 꼽히고 있다. 대한민국 대표 배우 황정민은 정부 위의 정부, 검은 그림자를 쫓는 베테랑 기자 ‘이방우’ 역을 맡아 특유의 강직하고 남성적인 매력을 뽐낸다. <비열한 거리>, <마더>를 통해 깊은 인상을 남긴 배우 진구는 유일하게 사건의 비밀을 알고 있는 청년 ‘윤혁’을 맡아 그림자 조직의 비밀을 폭로하려는 내부고발자의 모습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연기파 배우 김상호는 지방에서 올라온 특종기자 ‘손진기’ 역을 맡아 이방우의 든든한 조력자 역할을, <뜨거운 것이 좋아>로 제 44회 백상예술대상 여자 최우수 연기상을 수상하며 충무로의 차세대 여배우로 자리매김한 김민희는 발랄하고 의욕 넘치는 사회부 신참 기자 ‘성효관’을 맡아 또 한번 개성 넘치는 연기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more

배우와 스탭

감독

출연

수상내역

  • [제48회 대종상 영화제] 남우조연상 후보
  • [제48회 대종상 영화제] 신인감독상 후보
  • [제48회 백상예술대상] 영화 신인감독상 후보
  • [제48회 백상예술대상] 영화 시나리오상 후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