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믿거나 말거나, 찬드라의 경우

Never Ending Peace And Love

2003 한국

드라마 상영시간 : 27분

누적관객 : 144명

감독 : 박찬욱

한국에서 이주노동자로 온 네팔 여성 찬드라는 라면을 시켜 먹다가 뒤늦게 지갑이 없다는 사실을 안다. 식당 주인의 신고로 달려온 경찰은 한국어를 더듬는 찬드라는 행려병자로 취급해, 정신병원에 수감한다. 정신 병원에서 6년 동안 수감된 찬드라의 시선을 따라가는 이 영화는 실제 인물과 실제 인물 같은 사람들의 모습과 함께 논픽션과 픽션을 오간다. 그러나 ‘믿거나 말거나’ 이지만 충격적인 이 이야기는 실화이다. 언어와 소통 문제에서부터 사업주가 노동자의 여권을 보관하는 관행에 대한 문제까지 이주노동자들의 가슴 아픈 현실을 고발하는 작품. 인권을 주제로 옴니버스 형식으로 풀어나간 <여섯 개의 시선> 중 여섯 번째 이야기이다.
more

별점주기

0
리뷰 남기기

배우와 스탭

감독

출연

정보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