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강지환, 술이 문제?.."다음날 기억이 하나도 안 나 식은땀이 난 적도"
최정화 choi@cine21.com | 2019-07-10

(사진=JTBC)
(사진=JTBC)



강지환이 세간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10일 경찰 관계자는 강지환 성폭행 혐의에 대해 “아직 조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다"며 "확실히 밝힐 수 있는 부분은 없다”고 밝혔다.

강지환의 소속사 측은 이날 “배우 관리를 철저하게 하지 못했던 부분에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고 사과했다.

이어 “현재 경찰 조사가 진행 중이고 조사 결과가 발표되지 않은 상황이라 어떤 말씀을 드리는 것도 조심스럽다”며 “강지환은 향후 모든 일정을 전면 취소하고 성실히 경찰 조사에 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강지한은 "술을 마셔 기억이 안 난다"는 진술을 내놓으면서, 술을 언급한 인터뷰가 눈길을 끌고 있다.

강지환은 영화 '7급 공무원'이 흥행했을 당시 한 인터뷰에서 "술을 마시면 밤 새는 스타일이다. 필름이 끊길 때까지 마신다. 다음날 기억이 하나도 안 나 식은땀이 난 적도 있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