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이런 것 좀 보내지 마”…백다은, 스폰서 제안 폭로
정현서 jung@cine21.com | 2018-09-10

사진=백다은 SNS
사진=백다은 SNS



걸그룹 달샤벳 출신인 배우 백다은이 스폰서 제의를 폭로했다.

백다은은 지난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런 것 좀 보내지 마. 나 열심히 살고 알아서 잘 살아요. 내 누군지 아니"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해당 사진 속 메시지에는 ‘장기적인 스폰서 의향이 있다면 연락 부탁한다’라는 내용이 담겨 있다.

한편 백다은은 2011년 달샤벳의 비키로 데뷔해 리더로 활약하다 2012년에 탈퇴했다. 이후 JTBC 기상캐스터로도 활동했고 현재 배우로서 입지를 다지는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