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줄리 & 줄리아

Julie & Julia Julie & Julia

2009 미국 12세 관람가

드라마 상영시간 : 122분

개봉일 : 2009-12-10 누적관객 : 34,097명

감독 : 노라 에프런

출연 : 메릴 스트립(줄리아 차일드) 에이미 애덤스(줄리 파웰) more

  • 씨네216.00
  • 네티즌7.43

그녀들이 공유하는 사랑의 레시피!

세상에서 가장 유쾌한 요리사!
전설의 프렌치 셰프 ‘줄리아 차일드’(메릴 스트립)

외교관 남편과 함께 프랑스에 도착한 줄리아는 말도 잘 통하지 않는 외국생활에서 먹을 때 가장 행복한 자신을 발견하고 명문 요리학원 ‘르꼬르동 블루’를 다니며 요리 만들기에 도전, 마침내 모두를 감동시킨 전설의 프렌치 셰프가 되는데...

맛깔난 나의 두번째 인생이 시작된다!
사랑할 수 밖에 없는 뉴욕의 요리 블로거 ‘줄리’(에이미 아담스)

한창 잘 나가는 친구들과 잔소리 뿐인 엄마 사이에서 기분 전환으로 시작한 요리 블로그. 유일한 지원군은 남편 뿐이지만 전설의 프렌치 셰프 ‘줄리아 차일드’의 요리책을 보며 365일 동안 총 524개의 레시피에 도전하는 그녀의 프로젝트는 점차 네티즌의 열렬한 반응을 얻게 되는데는 성공하지만...
more

별점주기

0
리뷰 남기기

포토 (16)


동영상 (1)

전문가 별점 (1명참여)

  • 6
    박평식기품있게 나이드는 여배우를 보시라
제작 노트
두 개의 실화가 전하는 두 배의 감동!
자신의 인생을 바꿔버린 두 여성이 전하는 희망이야기!


4천만 불의 제작비가 소요된 영화 <줄리&줄리아>는 50년이란 시공간을 초월하여 끝없는 열정과 도전으로 자신의 인생을 성공으로 이끈 두 실존 여성의 실제 이야기를 다루며 스크린에서 재탄생 되었다. 1950년대 프랑스 파리를 주름잡은 전설적인 프렌치 셰프 ‘줄리아 차일드’가 ‘알렉스 프루드 옴므’와 함께 쓴 회고록 <프랑스에서의 나의 삶(My Life in France)>과 ‘줄리아 차일드’의 요리책인 <프랑스 요리 예술을 마스터하기(Mastering the Art of French Cooking)>에 소개된 524개의 레시피를 365일 동안 직접 요리하는 과정을 2002년부터 자신의 블로그에 올린 ‘줄리 파웰’이 블로그 내용을 정리하여 2005년 출간한 <줄리 앤 줄리아: 365일, 524개 레시피, 하나의 조그만 아파트 부엌(Julie & Julia: 365 Days, 524 Recipes, 1 Tiny Apartment Kitchen)>, 이 두 권의 책을 기반으로 두 개의 실화를 각색한 영화 <줄리&줄리아>는 관객들에게 유쾌한 웃음과 희망 그리고 따뜻한 감동을 선사할 것이다.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 <맘마미아>
할리우드의 살아 있는 연기 전설 ‘메릴 스트립’의 환상적인 연기!


30년 간 더 이상 설명이 필요없는 할리우드 최고의 연기파 배우로 활약하고 있는 ‘메릴 스트립’. 할리우드 여배우의 포스가 무엇인지를 확실하게 보여주고 있는 그녀는 영화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2006)에서의 빈틈이라고는 도저히 찾아볼 수 없는 강렬한 카리스마를 가진 세계 최대규모의 패션잡지 런웨이(Runway)의 편집장 ‘미란다’역을 맡아 열연하며 아직도 많은 팬들의 기억 속에 자리잡고 있다. 이후 450만 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에 성공한 영화 <맘마미아>(2008)에서 그녀는 누구보다 열정적이고 당당한 ‘도나’를 원숙미 넘치는 연기력과 뛰어난 가창력으로 완벽하게 소화, 자신의 명성을 확실하게 입증하며, 평단과 관객들의 뜨거운 찬사와 호평을 받았다. 이처럼 오랜 시간 수 많은 작품에서 다양한 역할로 변함없는 연기를 선보인 ‘메릴 스트립’이 영화 <줄리&줄리아>에서 1950년대 프랑스 파리를 주름잡은 전설적인 프렌치 셰프 ‘줄리아 차일드’역으로 관객들에게 돌아와 호탕한 웃음소리와 그녀만이 구사할 수 있을 것 같은 특유의 목소리 그리고 보는 이들로 하여금 절로 웃음을 머금게 하는 맛깔난 표정까지, 보기만해도 유쾌한 메릴 스트립표 코믹 연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오감 만족을 각양각색 화려한 ‘요리’의 대향연!
‘줄리아 차일드’의 <프랑스 요리 예술 정복하기>의 모든 것!


영화 <줄리&줄리아>에서 빼놓을 수 없는 부분은 바로 보기만 해도 군침을 돌게 하는 다양하고 화려한 음식. 영화 속 등장하는 세련된 디자인의 소품부터 ‘줄리아 차일드’의 생생한 기록들과 752페이지의 방대한 내용의 요리책 <프랑스 요리 예술 정복하기>를 기반으로 만들어진 먹음직스런 음식들은 여성 관객들의 눈길을 사로잡기에 조금의 부족함이 없다. 또한, <프랑스 요리 예술 정복하기>의 핵심 요리를 만드는 장면에서는 자세한 레시피도 함께 확인 할 수 있어 영화를 보고 난 후에도 영화 속 장면을 다시금 생각하게 만든다. 이처럼 전설의 프렌치 셰프 ‘줄리아 차일드’가 자신의 모든 열정과 노력을 담아 만든 요리책의 모든 것을 한 자리에서 확인 할 수 있는 영화 <줄리&줄리아>는 올 겨울 관객들의 오감을 만족시킬 단 하나의 영화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줄리아 차일드’의 < 프랑스 요리 예술 정복하기>는 영화의 흥행으로 인해 한 주 동안 2만 2천 권의 판매고를 기록, 출간된 지 48년 만에 뉴욕 타임즈의 분야별 최고 베스트셀러 목록에 이름을 올리며 화제가 되기도 했다.

2009년 최고의 만찬을 스크린 속에 탄생시키다! – ‘요리’

프랑스 음식이라는 맛있는 주제를 다룬 영화 <줄리&줄리아>에서 음식의 비중은 두 말 할 것 없이 가장 중요한 부분이다. 영화 속 수많은 장면이 음식을 준비하거나 먹는 장면이라서 그 수준과 정확성이 매우 중요했다. 제작진은 수년 간 레스토랑에서 요리 만들었고 음식에 대한 기사를 써 왔던 요리 연구가 ‘수잔 스펑겐’과 수석 요리사 ‘콜린 플린’이 영입하였고, 이 두 사람은 영화에 나오는 모든 요리를 만들고 기술적인 자문을 제공했다. 특히, ‘수잔 스펑겐’은 캐릭터가 직접 요리를 하는 느낌을 완벽하게 구현하며 관객들로 하여금 숙달된 요리사가 만드는 거라는 생각이 들지 않게 화면 속에 재현, 영화의 사실성을 높이는 결정적인 역할을 수행했다.

반 세기의 시간을 뛰어넘은 완벽한 재현 – ‘의상’

영화 <줄리&줄리아>의 의상은 ‘메릴 스트립’과 <다우트>, <디 아워스>, <맘마미아>에서 호흡을 맞췄던 제 69회 아카데미 의상상에 빛나는 ‘앤 로스’가 맡았다. 그는 자신의 경험을 바탕으로 아카데미 의상상 후보에 오르기도 했던 영화 <리플리>의 의상과 리서치를 철저하게 분석하여 의상을 제작했다. 또한 그는 “줄리아 차일드의 삶은 내가 익히 잘 알던 부분이다. 그 당시 사람들이 어떤 옷을 입었는지 그리고 어떤 거들, 장갑, 모자를 썼는지 까지 다 알고 있다.” 말하며 자신감을 표현하기도 했다. 한편, ‘줄리아 차일드’의 의상에 대한 기록이 남아있는 부분은 그녀가 TV 쇼에 출연했을 때의 입었던 면 셔츠와 앞치마뿐이었다. 하지만 어디에서도 구할 수 없었던 셔츠를 ‘앤 로스’는 오랜 연구와 노력 끝에 특별 제작을 시작했고, 그 당시 TV 쇼에 출연했던 줄리아의 의상을 완벽하게 재현하며 영화를 더욱 풍성하게 만드는 것에 크게 기여했다.

두 장의 사진과 상상력으로 창조 된 공간의 재구성 – ‘세트’

‘줄리 파웰’의 뉴욕 촬영 분을 마치고 ‘줄리아 차일드’의 촬영을 시작하면서 제작진과 출연진들은 1950년대 프랑스에 몰입했다. 미술 감독 ‘마크 리커’에 주어진 것은 단 두 장의 사진 기록뿐 이었다. 그는 “부부는 센느 강변의 커다란 집에서 살았다. 그녀가 아름답게 꾸며진 일광욕실 옆 창문에 기대어 있는 잘 알려진 사진이다. 그리고 ‘폴’과 ‘줄리아’가 난로가에 앉아 있는 사진도 있다. 모든 것을 단, 두 장의 사진으로 시작했다.”라고 당시 상황을 회상했다. 그렇게 시작 된 세트 제작에서 그는 여러 장의 사진이 남아있는 부엌을 제외하고 자신의 상상력을 총동원하여 두 부부의 행복했던 공간을 재탄생 시켰다. 또한, 많은 사람들이 기억하는 ‘줄리아 차일드’의 유명TV 쇼 ‘프랑스 요리사’의 부엌을 만들기 위해서 그녀가 남긴 글, 사진, 편지를 철저한 고증 끝에 완벽하게 재구성 하며 영화의 완성을 높였다.
more

수상내역

  • [제82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주연상 후보
  • [제67회 골든 글로브 시상식] 작품상-뮤지컬코미디 후보
  • [제67회 골든 글로브 시상식] 여우주연상-뮤지컬코미디 수상
  • [제63회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주연상 후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