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지중해

Mediterraneo Mediterraneo

1991 이탈리아 15세이상관람가

전쟁, 코미디 상영시간 : 96분

개봉일 : 1993-07-31 누적관객 : 125명

감독 : 가브리엘 살바토레

출연 : 클라우디오 비가글리(라파엘 몬티니) 디에고 아바탄투로(니콜라 로루소) more

  • 네티즌7.77
92년 아카데미 외국영화상 수상, 92년 팜스프링스 영화제 외국영화상 수상.

전쟁이 막바지에 온 이차대전 당시의 이태리 해군은 그리이스의 작은섬이 전략적으로 필요하다는 이유로 8명의 병사를 파견한다. 그러나 곧 전세는 불리해지고 사령부에서는 이들 병사를 보냈다는 사실조차도 잊어버린다. 사령부와의 연락도 두절된 채 전장으로부터 멀리 떨어진 무인도에서 이들은 버림받은 소외감을 느끼게 되고 전쟁을 잊은채 섬에서의 생활을 시작한다.

그러나 피난갔던 마을 사람들이 돌아오고 지중해의 열기와 낙원과도 같은 나른한 리듬에 젖게 된다. 오히려 행복, 자유, 삶에 대한 예찬이 주민과 함께하고 있음을 느끼고 이제 병사들은 전쟁을 잊고 주민들과 어울려 밝은 지중해 햇빛 아래서 뛰어놀고 일하고 어울린다. 처음엔 경계하던 주민들과 병사들이 서로를 받아들이고 함께 축제를 벌인다. 이들은 투표를 하여 섬에서 살것을 결정하고 완벽한 낙원의 생활을 즐기게 된다.

그러던 어느날 한대의 경비행기가 마을밖에 불시착하게 되고, 전쟁이 끝난것을 알게 된다. 그제서야 조국과 전쟁을 잊고 지내온 3년의 세월을 돌아보며이들은 이태리로 돌아가야 하는 현실을 맞이하게 된다. 그러나 바실리아(Vassilissa: 반나 바바 분)와 결혼한 파리나(Antonio Farina: 지우세프 세더나 분)는 창고의 올리브통 속에 숨어서 섬에 남고, 다른 병사들은 종전으로 혼란을 겪고 있는 조국을 위해 한번 더 봉사할 기회를 찾아 아쉬움을 남기고 섬을 떠난다. 세월이 흘러 이젠 늙은이가 된 몬타나 중위(Raffaele Montini: 클라우디오 비가그리 분)가 섬으로 돌아오는데.....
more

별점주기

0
리뷰 남기기

포토 (2)


배우와 스탭

감독

출연

수상내역

  • [제64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 외국어영화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