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미이케 다카시 (Takashi Miike)

1960-08-24

참여작품 평점평균

씨네216.1

/

네티즌6.7

기본정보

  • 원어명三池崇史
  • 다른 이름미이케 타카시; 미케 다케시; 미이케 다케시
  • 직업감독
  • 생년월일1960-08-24
  • 성별

소개

1960년 9월 24일생. 일본 오사카 출신. 98년 타임지가 선정한 ‘주목할 만한 미래의 영화감독 10명’에 선정된 바 있는 미이케 다카시 감독은 전세계적으로 많은 매니아들을 거느린 이 시대 가장 개성 넘치는 감동 중 한 명이다. 야쿠자들의 어두운 뒷골목 가까이에서 오토바이에 열광하고 통제할 수 없는 학생이던 미이케 다카시는 입학시험이 없다는 이유로 지원한 요코하마 영화학교에서 이마무라 쇼헤이 감독, 온치 히데오 감독 밑에서 사사 하였으며, 이마무라 쇼헤이 감독의 조감독으로 영화 일을 시작한다. 91년부터 <라스트 런>을 시작으로 V시네마라 불리우는 비디오 영화를 만들기 시작하는데, 대단히 빠르고, 왕성한 다작으로 유명한 미이케 다카시 특유의 작업스타일이 바로 V시네마로 시작된 그의 이력에서 비롯되었다고 볼 수 있다. 95년 중국 갱과 일본 갱, 경찰과 온갖 어두운 뒷골목의 인간군상이 복잡하게 얽힌 저예산 폭력영화 <신주쿠 흑사회>로 극영화 데뷔를 하였다. 이 작품은 폭력과 섹스, 다종 문화가 폭발하듯 어우러진 미이케 다카시 스타일의 시작을 알리는 작품이기도 하다. 이후 <극도 흑사회>(97), <일본 흑사회>(99)는 '흑사회 3부작'이라 불리며 그의 대표작으로 자리잡는다. 99년 <오디션>으로 해외영화제에서 열광적인 찬사를 받으며 세계적인 스타감독이 되었고 일본감독으로는 이례적으로 서양에서 그의 스타일에 열광하는 컬트광들을 만들어냈다. 그의 영화는 어두운 뒷골목에서 벌어지는 극단적 폭력과 하위문화의 온갖 잡종교배뿐만 아니라 폭력과 참혹한 상황 속에서 돌연 등장하는 판타스틱한 요소와 황당한 유머로도 유명하다. 91년 TV영화로 데뷔한 이래 68편의 영화를 완성하고, 현재에도 왕성한 활동을 벌이는 그는 <비지터큐>(01), <이치 더 킬러>(01), <데드 오어 얼라이브> 3부작, <착신아리>(03), <이조>(04), <제브라맨>(04), <요괴대전쟁>(05)등의 화제작을 끊임없이 만들어냈으며, 2004년에는 박찬욱, 프루트 챈 감독과 함께 <쓰리몬스터>에 참여하기도 했다. 국내 영화제에서도 가장 인기 있는 일본 감독으로 손꼽히는 그는 현재 마키 히사오의 동명 만화 원작, 아이카와 쇼, 하기와라 나가레 주연의 <와루>를 연출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