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초능력자

Haunters

2010 한국 15세 관람가

드라마 상영시간 : 114분

개봉일 : 2010-11-10 누적관객 : 2,164,805명

감독 : 김민석

출연 : 강동원(초능력자) 고수(임규남) more

  • 씨네215.86
  • 네티즌6.86

세상이 멈췄다.
딱 한놈만 빼고...

괴물 같은 놈을 만났다!

규남이 일하는 작고 외진 전당포, '유토피아'. 돈을 훔치러 들어온 초인이 사람들을 조종하기 시작하지만 초인의 통제를 벗어나 누군가가 힘겹게 움직이기 시작한다. 그 주인공은 바로 초능력이 통하지 않는 단 한 사람은 바로 규남이다.

너 도대체 정체가 뭐야!

당황한 초인은 사람을 죽이고 그 장면은 고스란히 CCTV에 담겨진다. 그 날부터 초인은 자신의 조용한 삶을 한 순간에 날려버릴 결정적 단서를 손에 쥔 규남을, 규남은 자신의 평화로운 일상을 쑥대밭으로 만들어 놓은 초인을 쫒기 시작하는데...

너는 나를 절대 만나지 말았어야 했어...

아무도 초인의 존재를 믿어주지 않는 가운데 홀로 뢰물 같은 상대와 싸움을 벌여야 하는 규남과 자신의 능력이 통하지 않는 상대와 싸워야 하는 초인, 두 남자의 피할 수 없는 대결이시작된다!
more

별점주기

0
리뷰 남기기

포토 (38)


전문가 별점 (7명참여)

  • 5
    강병진그의 초능력, 별로 갖고 싶지 않다
  • 8
    이용철정치적이고 윤리적이고 종교적인, 그러나 유토피아와 장르 바깥에 존재하는 영웅들에 관한 현실적인 우화
  • 5
    이주현그럴싸한 내용에 평범한 포장술
  • 6
    주성철초능력도 뒷심이 필요하다
  • 5
    박평식초능력과 무능력 사이
  • 6
    이동진<언브레이커블> 모티브와 <해프닝> 이미지의 이식
  • 6
    황진미냉혈한 자본에 맞서는 민중영웅의 면모가 더 부각됐어야…
제작 노트
2010년 가장 비범한 영화 <초능력자>가 영화만큼이나 특별한 두 종의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마치 초인의 능력에 의해 모든 것이 멈춘듯한 긴장감 넘치는 분위기가 눈길을 끈다. 눈으로 사람을 조종하는 능력을 지닌 초능력자와 그의 능력이 통하지 않는 단 한 사람의 특별한 대결이라는 영화의 컨셉이 포스터에 담겨있는 것. 사람들을 조종하는 초능력자, 강동원의 강렬하면서도 신비로운 눈빛과 초능력에서 벗어나 초인과의 대결을 앞두고 비장미 넘치는 표정을 한 규남, 고수의 모습은 보는 이들을 압도한다. 또한 절대 만나지 말았어야 했을 이 두 사람의 특별한 대결을 예감케 하는 ‘세상이 멈췄다. 딱 한 놈만 빼고…’라는 강렬한 카피는 앞으로 이들이 펼칠 대결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두 사람의 가장 특별한 대결의 순간이 포착된 전신 포스터에서는 금방이라도 주먹을 날릴듯한 고수의 분노와 초능력자다운 여유로움을 뿜어내는 강동원의 포스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순간적으로 멈춘듯한 빗방울을 연출하기 위해 쏟아지는 빗 속에서 촬영을 진행한 강동원, 고수의 열정이 녹아 있는 메인 포스터 공개로 영화에 대한 기대감은 더욱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가장 비범한 예고편을 확인하라!
규남을 향한 초능력자의 차가운 눈빛과
그를 쫓는 규남의 뜨거운 분노가 폭발한다!

메인 포스터와 함께 공개된 <초능력자> 예고편 역시 2010년 가장 비범한 영화임을 입증한다. 차가운 도시를 배경으로 신비로운 분위기를 풍기는 초능력자(강동원)와 기하학적인 공간과 어두운 골목에서 초인을 향한 분노를 내뿜는 규남의 특별한 대결이 담겨있는 것이다. 이번에 공개된 예고편에는 규남을 잡기 위해 사람들을 인형처럼 조종하는 초인의 능력과 초인을 쫓기 위해 미친 듯이 도심을 질주하는 규남의 필사의 추격이 맞부딪혀 예측불가의 대결이 펼쳐진다. 특히 수 많은 사람들이 몰린 지하철 역에서 펼쳐지는 두 사람의 대결은 “누가 이길까? 너 하나와 싸우는 날까? 아니면 수 많은 나와 싸우는 널까?”라는 절묘한 대사와 맞물려 영화 속 특별한 대결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증폭시킨다. 자신을 향해 달려드는 수 십 명의 사람을 뚫고 초인을 향해 내달리는 규남의 분노와 감정에 따라 다양하게 변하는 초인의 신비로운 눈빛은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린다.

<초능력자>는 신비로운 매력으로 완벽한 씽크로율을 보이는 강동원과 클래식한 외모, 진지한 자세로 사랑 받아왔던 고수의 만남으로 캐스팅 단계에서부터 큰 화제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또한 헐리우드 SF 영화 속에 등장하는 주인공이 아닌, 보다 현실적인 ‘초능력자’와 그 능력이 유일하게 통하지 않는 남자의 대결이라는 독특한 설정으로 주목 받고 있다. 벌써부터 2010년 가장 비범한 영화로 기대를 받고 있는 <초능력자>는 현재 후반 작업 중이며 2010년 11월 11일 관객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more

배우와 스탭

감독

출연

수상내역

  • [제32회 청룡영화상] 신인 감독상 후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