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퀴즈왕

Quizking

2010 한국 15세 관람가

코미디 상영시간 : 121분

개봉일 : 2010-09-16 누적관객 : 583,183명

감독 : 장진

출연 : 김수로(도엽) 한재석(상길) more

  • 씨네215.50
  • 네티즌6.66

133억짜리 퀴즈쇼 우린 봤다? 정답!

한밤 중 강변북로 4중 추돌 교통사고
한밤 중 강변북로 4중 연쇄 추돌 교통 사고가 발생한다. 벤츠를 탄 ‘도엽’(김수로)과 ‘상길’(한재석), 말다툼 중이던 부부 ‘상도’(류승룡)와 ‘팔녀’(장영남), ‘우이모’(우울증을 이겨내는 사람들) 회원 ‘여나’(심은경)와 회장 ‘정상’(김병옥), 이토록 어색할 수 없는 부자지간 ‘호만’(송영창)과 아들 ‘지용’(이지용)은 동시에 한 여자를 치게 되고 사이 좋게(?) 경찰서로 향한다.

누적상금 133억! 마(魔)의 30번째 정답 유출!
실로 오랜만에 북적이는 경찰서. 여기에 주민 신고로 잡혀온 자랑스러운 배달의 기수 철가방 ‘철주’(류덕환) 일당까지 가세하면서 경찰서는 순식간에 대혼란의 장소가 되어 버리고 만다. 피해 여성 신분 확인을 위해 소지품 속 USB를 열어보던 경찰은 알 수 없는 암호에 당황하고 그 순간 경찰서 안의 모든 사람들이 합심하여 암호 풀기에 나서는데, 그 안에 들어있던 것은 바로 방송이래 단 한번도 우승자가 나온 적 없는 133억짜리 퀴즈쇼 ‘마(魔)의 30번째 정답’…

마지막 정답만 안다! 무모해도 도전하지 않을 수 없다!
대한민국 최고 수재도, 나사(NASA) 출신 공학박사도 30번째 문제에서 고배를 마셔야 했던, 그래서 누적상금 133억에 이른 퀴즈쇼. 그리고 누구도 풀지 못한 그 마지막 정답을 알게 된 일행들. 마지막 정답은 안다! 29문제만 맞추면 133억은 따놓은 당상? 퀴즈쇼 녹화 당일, 그날 경찰서에 우연히 모인 모든 사람들이 약속한 것 처럼 다시 한 자리에 모이는데…
more

별점주기

0
리뷰 남기기

포토 (25)


전문가 별점 (8명참여)

  • 6
    유지나장진식 코믹 코드는 여전히 통한다
  • 5
    황진미그나마 자신의 악을 인정하는 악인은 착하다? 염세적이군!
  • 6
    장영엽깔깔대며 웃다가 일순간에 공허해진다
  • 6
    이동진 개인기의 경연장
  • 5
    박평식재치와 치기의 어깨동무
  • 5
    문석 재미없지도 않지만 여전히 터지지도 않는
  • 6
    김용언 참 재밌었던 초창기 장진 코미디를 오랜만에 만났다
  • 5
    강병진장진 코미디의 장점과 무리수가 동시에
제작 노트
대한민국 대표 코미디 감독 장진과 캐스팅만으로 ‘한국판 오션스일레븐’이라 해도 과언이 아닌 사상초유 코믹군단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퀴즈왕>. 영화 <퀴즈왕>은 퀴즈쇼와 코미디가 결합된 극장가 추석특집코미디로 5년 만에 코미디의 추석 극장가 석권을 예고하고 있다. 특히, 각종 사건 사고들로 얼룩진 한 해를 돌이켜 볼 때 올 추석은 더욱 더 ‘웃고 싶은 명절’이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어 유일한 추석 코미디를 표방하는 <퀴즈왕>이 더욱 주목 받고 있는 것. 대한민국 코미디 대표선수들이 모처럼 모여 만든 추석특집코미디 <퀴즈왕>은 그 동안 무거운 스릴러나 눈물 나는 감동 스토리에 추석 흥행왕 자리를 내줘야 했던 ‘코미디 장르’의 부활을 예감케 하며 유난히 웃고 싶은 2010년 추석 극장가에 유쾌한 ‘웃음 출사표’가 될 것이다.
장진 감독 전매특허 멀티 캐스팅의 묘미가 빛난다!!

한국 영화사상 가장 화려한 캐스팅 멤버로 또 한번 기억될 영화 <퀴즈왕>. 김수로, 한재석, 류승룡, 장영남, 류덕환, 심은경부터 정재영, 신하균, 임원희 등 이름만으로도 흥행을 예감케 하는 가장 핫한 배우들이 한 자리에 모두 모였다. 이 어마 어마한 캐스팅을 가능케 한 것은 바로 장진 감독 때문. 그간 여러 작품에서 장진 감독과 특별한 인연을 만들어왔던 배우들은 장진 감독의 신작 제작소식에 단숨에 촬영 현장으로 달려왔을 정도. 특히, 이번 영화를 통해 장진 감독과 첫 작업을 하게 된 김수로는 “그 동안 장진 감독의 작품에 참여하고 싶었는데 이렇게 기회가 닿아 함께 하게 되어 기쁘다”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코미디 연기에서 둘째 가라면 서러울 김수로와 ‘코믹 본좌’로 불리며 최고의 감각을 자랑하는 장진 감독의 만남에 영화 관계자들과 네티즌들은 기대감을 감추지 못했다. 또한, 장동건과 함께 원조 꽃남으로 불리며 많은 여심을 사로잡았던 한재석이 오랜만에 스크린으로 돌아오는 것 역시 많은 팬들의 기대감에 한 몫 하고 있다. 또한 요즘 최고의 주가를 올리고 있는 류승룡을 비롯 장영남, 류덕환, 정재영, 신하균, 임원희 등 원조 장진 사단 멤버들도 총 출동, 각각의 매력 넘치는 연기로 장진 감독 전매특허인 멀티캐스팅의 진수를 선보일 예정이다.

그야말로 추.석.대.박! 자타공인 충무로 최고의 이야기꾼 장진 감독이 이번엔 퀴즈쇼에 꽂혔다. 오로지 마지막 정답 하나만 알게 된 대한민국 평균이하 브레인들이 133억 당첨금이 걸린 사상초유 퀴즈쇼에 출전하면서 벌어지는 웃지 않곤 못 배기는 코미디가 바로 <퀴즈왕>인 것. 32명의 출연진 중 절반은 이름만 들어도 무릎을 칠 선수들, 이들이 한 번씩만 웃겨도 5분마다 빵빵 터질 유쾌한 코미디 영화 <퀴즈왕>. 말장난, 몸 개그가 아닌 장진 감독 특유의 아이디어와 기발한 발상에서 튀어 나온 코믹코드는 강화되고 눈빛 하나 몸짓 하나에도 척척 호흡을 자랑하는 멤버 중의 멤버들이 엄선되어 뭉쳤다. 높아진 관객들의 눈높이만큼 업그레이드된 한국 코미디의 묘미를 보여 줄 영화 <퀴즈왕>은 연기력은 기본, 그간 다양한 장르에서 쌓아 온 배우들의 ‘미친 존재감’이 더해져 또 다른 영화 보는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

한밤 중 강변북로 4중 연쇄 추돌 교통 사고가 발생한다. 벤츠를 탄 ‘도엽’(김수로)과 ‘상길’(한재석), 말다툼 중이던 부부 ‘상도’(류승룡)와 ‘팔녀’(장영남), ‘우이모’(우울증을 이겨내는 사람들) 회원 ‘여나’(심은경)와 회장 ‘정상’(김병옥), 이토록 어색할 수 없는 부자지간 ‘호만’(송영창)과 아들 ‘지용’(이지용)은 동시에(?) 한 여자를 치게 되고 사이 좋게(?) 경찰서로 향한다.

실로 오랜만에 북적이는 경찰서. 여기에 주민 신고로 잡혀온 자랑스러운 배달의 기수 철가방 ‘철주’(류덕환) 일당까지 가세하면서 경찰서는 순식간에 대혼란의 장소가 되어 버리고 만다. 피해 여성 신분 확인을 위해 소지품 속 USB를 열어보던 경찰은 알 수 없는 암호에 당황하고 그 순간 경찰서 안의 모든 사람들이 합심하여 암호 풀기에 나서는데, 그 안에 들어있던 것은 바로 방송이래 단 한번도 우승자가 나온 적 없는 133억짜리 퀴즈쇼 ‘마(魔)의 30번째 정답’…

대한민국 최고 수재도, 나사(NASA) 출신 공학박사도 30번째 문제에서 고배를 마셔야 했던, 그래서 누적상금 133억에 이른 퀴즈쇼, 누구도 풀지 못한 그 마지막 정답을 알게 된 일행들. 마지막 정답은 안다! 29문제만 맞추면 133억은 따놓은 당상? 퀴즈쇼 녹화 당일, 그날 경찰서에 우연히 모인 모든 사람들이 약속한 것 처럼 다시 한 자리에 모이는데…
2010년 ‘퀴즈쇼’에 꽂히다!

TV, 연극, 영화 다양한 방면에서 활동하며 자신만의 독특한 표현 기법으로 다수의 팬을 확보하고 있는 장진 감독이 새로운 이야기를 들고 다시 관객들 앞에 돌아왔다. 이번엔 ‘누구도 풀지 못한 퀴즈쇼의 마지막 정답을 알게 된 상식 없는 평범한 사람들’에 대한 이야기다. 장진 감독은 이번 영화를 “만약 퀴즈쇼의 마지막 정답만 알게 됐다면?”이라는 물음에서 시작했다고 연출의 변을 밝혔는데 이는 하찮아 보이는 궁금증 하나만으로도 관객들을 웃고 울리게 만드는 장진 감독 특유의 재치가 묻어나는 대목이기도 하다. 이번 영화 <퀴즈왕>은 그간 다방면에서 관객과 소통해 왔던 장진 감독의 장기를 제대로 살려 마치 실제 존재하는 한 편의 ‘퀴즈 프로그램’을 보듯 온 가족이 즐겁고 유쾌하게 볼 수 있는 영화. 언제나 새롭고 기발한 이야기로 관객들로 하여금 허를 찔려도 웃게 만드는 촌철살인의 유머감각으로 올 추석, 흥행왕에 도전한다!
more